NEWS

20190114[제주신보]체험형 전시 보러오세요~
작성자 몽니 날짜 2019/01/17 조회수 920
겨울방학을 맞아 제주지역에서 아이와 부모가 즐거운 오감만족 전시가 열리고 있다. 교육과 재미를 한 번에 경험할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.

제주 성산에 위치한 ‘빛의 벙커’는 프랑스 몰입형 미디어아트 아미엑스 상설전시관으로 조성되며 관람객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. 수십대의 빔 프로젝터와 스피커를 통해 세계 거장들의 명화를 보여주는 미디어아트 기술이 장착된 전시관은 프랑스 레보드프로방스와 파리에 이어 지난해 11월 제주지역에 설치됐다.

개관작으로 ‘빛의 벙커: 클림트’ 전을 열고 있는데 구스타프 클림트의 작품 750여 점을 포함해 비엔나를 대표하는 에곤 쉴레와 훈데르트바서의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.

교과서에서 보던 명화를 벽과 바닥에 꽉 채운 이미지로 구현해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 음악과 함께 자유롭게 전시관 내부를 돌아다니며 온몸으로 느낄 수 있다. 전시는 10월까지 진행된다.

항공역사와 천문우주를 들여다 볼 수 있는 제주항공우주박물관도 별똥별 전망대를 리뉴얼해 체험형 공간으로 조성해 놓고 있다.

공간은 제주의 하늘과 자연을 담아 상징적인 모티프를 적용한 디자인으로 꾸려졌다. 운석을 컨셉트로해 별똥별의 이야기를 공간 디자인 요소로 사용했다.

또 꼬마해녀 몽니 AR체험관이 조성돼 있어 자연과 광활한 우주를 배경으로 한 꼬마해녀 몽니를 대형 스크린에서 3D로 만나볼 수 있다.


http://www.jejunews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129452
이전글 20190208[파이낸스투데이][한국가치에 날개를 달다] 한류 3.0시대, 우리는 어떻게 준비해야 하는가? 문화 콘텐츠-공예 편
다음글 20190103[제민일보]제주 문화콘텐츠 아세안 시장 뚫는다

목록